바다에 들다

온라인팀 news@inewschina.co.kr | 2019-12-16 12:33:22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
  • 내용복사
[중국신문주간 한국어판 온라인팀]

▲ 이날 ‘설룡2(雪龙2)호’가 프리즈만(普里兹湾) 해역의 한 유빙 해역에서 작업을 하는데 ‘호기심에 찬’ 황제펭귄 3마리가 멀리서 몰려와 설룡2호를 둘러봤다. 약 30분 후 3마리의 황제펭귄이 바다에 뛰어들어 마음이 ‘흡족해’ 하며 떠났다. 12월 3일부터 12월 7일까지, 중국의 제36차 남극탐사팀이 남대양 프리즈만에서 학제연계 과학조사(多学科科考)를 하고 있다. 사진/신화

 

[저작권자ⓒ 중국신문주간 한국어판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
온라인팀 다른기사보기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
  • 내용복사

헤드라인HEAD LINE

포토뉴스PHOTO NEWS

많이본 기사